• home
  • 학술자료
  • 갱년기와 폐경

갱년기와 폐경

  • 갱년기와 폐경의 정의

    폐경(menopause)이란 지속되어 왔던 월경이 완전히 끝나는 현상을 의미합니다. 일반적으로 40세 이상 여성에게 특별한

    원인이 없이 1년 동안 월경이 없으면 폐경을 의심할 수 있고 특히 폐경 증상이 동반된다면 용이하게 진단할 수 있습니다.

    또한 폐경기는 폐경 이후 남은 생의 기간을 뜻하며, 이 기간 동안 여성의 난소에서는 여성호르몬이 거의 나오지 않습니다.

    한편, 갱년기(climacteric)란 폐경 전 수년과 폐경 후 약 1년을 의미합니다. 최근에는 갱년기보다 폐경 전 기간을 의미하는

    폐경이행기(menopausal transition)란 용어를 사용하며 이 시기에는 난소의 기능이 점진적으로 저하됩니다. 일부 여성은

    폐경이행기에 폐경 증상이 시작하기도 합니다.

    폐경은 마치 미성숙한 소녀가 여성 호르몬이 왕성히 분비되는 사춘기를 겪으며 임신이 가능한 여성으로 성장했던 것처럼,

    나이가 들면 여성 호르몬의 분비가 줄어들면서 겪게 되는 정상적인 노화 현상입니다.

  • 정상 폐경과 조기 폐경

    대개 폐경이 오기 몇 년 전부터 증상이 시작되고, 폐경 이후 몇 년간 계속 될 수도 있습니다. 대개 40대부터 여성은 자신의

    월경주기가 예전과 같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일반적으로는 점차 월경주기가 짧아지고 월경량이 적어지는 경향이 있으나,

    주기가 길어지거나 월경 양이 많아지는 등 불규칙한 양상을 보입니다. 또한 낮이나 한밤중에 날씨가 갑자기 덥다고 느끼는데

    이것은 난소에서 분비되는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의 양이 변화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정상 폐경은 48세~52세에 일어나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한국 폐경 여성 조사에서 평균 폐경연령은 49.7세라고 하였습니다.

    그러나 30대에서 50대 사이 혹은 그 이후라도 언제든지 폐경이 일어날 수 있는데 40세 이전에 난소 기능을 상실하여 발생하는

    폐경을 “조기 폐경”이라고 합니다. 조기 폐경 여성은 에스트로겐인 여성호르몬이 장기간 부족해 정상 폐경 여성에 비해

    폐경 증상이 조기에 발생합니다. 혈관 질환과 골다공증이 조기에 발생할 위험이 높으므로 일찍 진단하여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 폐경으로 인한 변화

    폐경 여성들은 다양한 폐경 증상과 증후를 보일 수 있는데 이것은 여성 호르몬이 모든 여성들에게 똑같은 영향을 주는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중요한 것은 폐경은 마치 사춘기가 되어 월경을 시작하는 것처럼 여성이 겪게 되는 정상적인 삶의 과정

    이라는 점 입니다. 그리고 폐경기에 일어나는 몇몇 증상들은 정상적인 노화의 일부분 일 수도 있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합니다.

* Ref : 국가건강정보포털 : 대한의학회 / 대한폐경학회

폐경이 발생하는 원인은 다음과 같습니다.

  • 정상적인 난소의 퇴화

    여성이 나이가 들면서 정상적인 노화과정에 의해 난소가 퇴화하면 여성호르몬의 분비가 현저하게 감소하여 폐경이 발생합니다.

  • 외과적인 손상

    많은 여성들이 암이나 양성 질환 등 다양한 원인으로 의해 자궁이나 난소를 절제하는 수술을 받고 있습니다. 폐경이 되지 않은

    여성의 양쪽 난소를 모두 제거할 경우 몸 속에 여성호르몬을 생성할 수 있는 생식샘이 없어지므로 폐경을 맞게 됩니다.

    한편, 한쪽 또는 양쪽 난소를 남겨둔 상태로 자궁만 절제하는 수술을 받을 경우에는 비록 월경혈의 생산 장소인 자궁은 없어졌지만

    여성호르몬을 생성할 수 있는 생식샘인 난소는 남아 있기 때문에 몸의 호르몬 환경은 폐경 이전의 상태와 동일합니다.

  • 항암치료

    수술로 난소를 제거하지 않더라도 암으로 인해 항암제를 투여 받거나 골반 부위에 방사선치료를 받을 경우 난소가 손상을 입어

    폐경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그 밖에 자가 면역질환, 난소의 염증, 지나친 다이어트 등 영양부족이 심한 경우, 흡연여성, 유전적 소인이 있는

    여성에서 조기 폐경이 발생할 위험이 높아집니다.

* Ref : 국가건강정보포털 : 대한의학회 / 대한폐경학회
  • 여성호르몬의 분비가 저하되어 나타나는 흔한 갱년기 증상으로 안면홍조, 발한, 두근거림(동계), 불안, 불면, 우울,
    흥분
    등이 있습니다. 이외에도 다양한 신체적 정신적 증상을 겪을 수 있으며 증세의 정도에는 개인차가 있습니다.
    일상생활에 지장이 있는 경우에는 전문의의 진료를 받아 갱년기 증상을 조기에 치료하는 것이 좋습니다.

  • 1. 월경주기 변화

    가장 빨리 일어나는 변화로 월경주기가 불규칙하게 됩니다. 월경 출혈량이 감소할 수도 있지만 양이 더 많아질 수도 있습니다.

    월경 기간도 짧거나 길어지게 됩니다. 만일 월경주기가 지나치게 짧아지거나, 출혈량이 지나치게 많거나, 월경과 무관하게

    팬티에 피가 묻어 나오거나, 월경기간이 1주일 이상으로 길어지면 다른 이상이 있을 수도 있으므로 산부인과 의사의 진찰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 2. 안면 홍조

    안면 홍조는 가장 흔한 폐경기의 증상으로 폐경기에 접어든 여성의 70%가 이 증상을 경험합니다. 한 보고에 의하면 64%가

    1~5년간, 26%가 6~10년간 안면 홍조를 보인다고 합니다. 안면 홍조 증상은 대개 개인차가 있으며 일반적으로 1~2년 정도

    지속됩니다. 흔히 상체의 한 부분에서부터 갑작스럽게 발생하는 열감을 느끼게 되고, 얼굴이나 목이 붉게 달아오릅니다.

    붉은 반점이 가슴이나, 등, 팔에 생길 수 있고, 땀을 흥건히 흘리거나 추워서 몸을 떠는 증상이 이어질 수 있습니다. 안면 홍조는

    가볍게 얼굴을 붉히는 수준에서부터 잠에서 깰 정도로 심한 느낌으로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안면 홍조는 보통 한번 발생하면

    30초에서 10분 정도 지속됩니다.

  • 3. 생식기 위축

    에스트로겐이 감소하면서 여성의 성기 부위인 질 상피의 두께가 얇아지고 창백해지며 주름이 없어집니다. 또한 질 주변 조직의

    혈류량이 감소한 결과로 점액분비의 저하를 보이며 동시에 자궁 경부의 위축이 생기고 질벽의 탄성을 잃게 됩니다. 그 결과 질이

    좁아지게 되는데 이로 인해 성교를 할 때 통증이 유발될 수 있습니다. 폐경 전 여성의 질 내부에는 정상적으로 유산균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유산균이 생산한 유산은 질 내부를 산성으로 유지하여 다른 병균이 증식하는 것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그러나 폐경기에 이르면 질 내부의 산도가 떨어지면서 각종 병균이 증식할 수 있으므로 질염에 걸릴 위험성이 증가합니다.

  • 4. 배뇨 장애

    폐경기에는 요도의 점막이 위축돼 다양한 배뇨증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대개의 여성들이 뜨거운 목욕탕 속에서 소변을 참는 것을 어렵게 느끼게 되고 때때로 운동을 하거나, 기침, 재채기를 할 때,

    웃거나 달릴 때 소변이 새는 요실금 증세를 보일 수 있습니다. 요로 감염이 잘 생길 수 있으며 감염이 없더라도 요도 점막 위축

    자체로 소변을 볼 때에 심한 작열감이나 배뇨 곤란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또한 요도의 저항력이 감소되어 감각자극에 대해

    민감해지면, 요급박증과 빈뇨 현상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한편, 나이가 들면서 방광과 요도를 포함한 골반 장기를 지지하는

    조직들의 탄력이 감소해 방광 또는 직장 탈출이나 자궁탈출과 같은 질병이 동반하기도 합니다.

  • 5. 성생활

    폐경기가 되면 질 위축과 분비물의 감소로 성교 곤란증이 생길 수 있습니다. 또한 오르가즘 시 자궁이 수축하면서 통증을

    유발할 수 있으며 골반 구조물의 지지력이 떨어지고, 흥분 시 질 팽창이 저하되면서 성행위를 기피하려는 경향이 심해집니다.

    한편으로는 폐경기가 되면서 성에 대한 관심 자체가 감소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사람에 따라서는 오히려 폐경 이후에 임신에

    대한 걱정이 없기 때문에 성에 대해 더 적극적이고 자유롭게 여기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 경우 성교로 인해 전파되는 질환에

    걸리지 않도록 유의해야 합니다.

  • 6. 수면 장애

    폐경기에는 잠을 이루는 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습니다. 일찍 잠들기 힘들거나 일직 깨어나기 힘든 경우도 있습니다.

    폐경기 증상 중 하나인 야간 발한으로 잠에서 깨기도 하며 자다가 중간에 깨어나면 다시 잠들기 힘든 경우가 흔히 발생할 수

    있습니다. 수면 장애를 경험한 여성은 다음날 쉽게 피로감을 느끼게 됩니다.

  • 7. 감정 변화

    사람에 따라 우울, 흥분, 감정의 심한 기복이나 자신감의 상실, 집중력 저하, 고독, 불안, 신경과민 및 권태감, 두통, 불면증,

    공격성 등을 보입니다. 이런 다양한 정신적 증상은 폐경 여성이 겪는 신체 변화에 따른 실망감이나 상실감에서도 기인하지만,

    가정과 사회 등의 환경요인에 의해서도 영향을 받습니다.

  • 8. 몸의 변화

    폐경기에 접어들면 신체가 변하는 것을 느낍니다. 허리는 굵어지고, 근육은 줄고 피하지방은 점점 늘어납니다. 피부는 점점

    얇아지고, 유방은 크기가 줄어들고 처집니다. 관절이나 근육은 뻑뻑해져서 관절통과 근육통이 생기기도 합니다.

* Ref : 국가건강정보포털 : 대한의학회 / 대한폐경학회
  • 여성의 건강은 폐경을 기준으로 급격하게 악화되므로 폐경이 오면 반드시 병원에 가셔서 건강검진을 하고
    전문의의 진료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월경주기의 변화와 특징적인 안면 홍조 등의 증상으로 쉽게 자가진단이
    가능하지만, 여성호르몬이 감소하면서 생길 수 있는 골다공증이나 심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진찰과 검사가
    추가적으로 요구됩니다.

  • 1. 자가진단표

    학계에서 널리 사용되는 중요한 갱년기 지표로서, 갱년기 여성에게서 나타나는 10여가지 (안면홍조/얼굴 화끈거림/발한, 불면증,

    신경질, 우울증, 어지러움, 피로감, 관절통/근육통, 두통, 가슴 두근거림, 질건조/분비물 감소) 의 다양한 갱년기 건강 상태를

    점수화 한 것을 말합니다.

  • 2. 상담

    가족력에 악성 종양, 고혈압, 심혈관 질환, 골다공증이 있는지 확인하고, 과거병력에서 유방, 자궁 질환의 여부, 정맥 혈전색전증,

    관상동맥질환이나 뇌졸중 등 여부를 알아야 합니다. 성기능과 정신 심리적 상황에 대해 상담을 받는 것이 좋으며 흡연, 음주, 운동,

    영양과 같은 건강 관련 습관과 폐경 이후의 삶에 대해서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3. 진찰

    혈압과 체중 측정을 포함한 전신적 검사, 부인과 내진과 유방 진찰을 통해 기왕의 질병 유무를 확인하고, 자궁경부암 세포진 검사를

    실시합니다.

  • 4. 검사실 검사

    전형적인 폐경 증상을 보이는 경우는 호르몬 검사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폐경이행기에는 여성호르몬 수치의 변동이 심하기 때문에

    결과 해석에 어려움이 따릅니다. 호르몬 검사가 필요한 경우는 폐경 증상이 전형적이지 않거나, 40세 이전에 무월경이 왔거나,

    통상적인 호르몬 치료용량으로 폐경 여성을 치료 했으나 증상의 호전이 없을 때입니다. 호르몬 치료를 할 경우 간 기능과 혈중 지질

    농도를 측정하여 치료 전 정상인지 확인해야 하며 필요할 경우 갑상선 기능 검사도 합니다. 그리고 폐경기에는 암이나 성인병 등의

    발생위험이 높아지는 시기이므로 연령에 맞는 건강검진을 시행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 5. 방사선 및 기타 검사

    유방암 선별 검사를 위해 유방촬영술을 시행하며 필요한 경우 유방 초음파 검사도 시행할 수 있습니다. 골다공증의 위험이 있거나

    골절 병력이 있는 폐경 여성은 골밀도 검사를 시행합니다. 비정상적인 자궁출혈을 한 병력이 있거나 자궁이 있는 상황에서

    에스트로겐을 단독 사용하는 경우 악성종양을 감별하기 위해서 자궁 내막 검사를 반드시 실시해야 합니다. 이 경우 질식초음파

    검사를 이용한 자궁내막 두께를 측정하는 것이 도움이 되며, 비정상 소견이 발견되면 자궁 내막 검사를 시행하여 자궁내막암의

    발생여부를 확인할 필요가 있습니다.

* Ref : Index adapted from Kupperman HS, Wetcher BB, Blatt MCH : Contemporary therapy of the menopause

             syndrome. Journal of the American Medical Association. 1957;171(12):103

* Ref : 국가건강정보포털 : 대한의학회 / 대한폐경학회

* Ref : 대한폐경학회 (2014), 『폐경 여성의 관리』. 도서출판㈜가본의학

  • 폐경기의 치료란 폐경기에 동반되는 증상을 경감시키고 여성호르몬 부족으로 유발 가능한 골다공증과 같은
    다른 질환의 발생을 예방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갱년기 증상 치료는 “호르몬 대체요법 (HRT)”와 ”비호르몬성
    천연물 제제요법”으로 나뉠 수 있습니다.

  • 1. 호르몬 대체요법 (HRT)

    호르몬 대체요법 (HRT)이란 감소된 호르몬을 보충시켜주는 요법입니다. 호르몬 치료법은 가장 낮은 유효 용량으로 기간을 제한하여

    개별적인 위험 인자들을 신중하게 고려한 후에 사용되어야 합니다. 반드시 전문의의 진단을 받은 뒤 치료해야 하며 투여 후에도

    부작용이 있는지 꾸준히 관리해야 합니다.

  • ◆ 투여 방법

       - 에스트로겐 단독 치료 : 자궁적출을 시행 받은 여성에게 사용

       - 에스트로겐, 프로게스테론 병용 요법 : 에스트로겐으로 인한 자궁내막 증식작용을 억제하기 위한 목적으로 사용

         (주기적 요법, 지속적 요법)

  • ◆ 호르몬 대체 요법을 사용할 수 없는 경우

    1) 절대적 금기증

       - 유방암 또는 자궁내막암을 앓고 있거나 의심이 되는 환자

       - 진단되지 않음 비정상 생식기 출혈 환자

       - 활동성 혈전색전증 환자

       - 중증의 간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

  • 2) 상대적 금기증

       - 심장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

       - 편두통이 있는 환자

       - 간질환의 기왕력이 있는 환자

       - 자궁내막암의 기왕력이 있는 환자

       - 혈전색전증의 기왕력이 있는 환자

  • 2. 비호르몬성 천연물 제제요법

    유방암이나 혈관 질환 등 부작용에 대한 우려로 호르몬 요법 대신 보완대체요법으로 대체하려는 사례가 늘고 있습니다.

    폐경 여성에게 많이 쓰이는 요법으로는 약초요법(herb medicine), 동종요법(homeopathic medicine), 침술 등의 물리치료법이

    있으며 예부터 승마(black cohosh), 당귀, 인삼, 까바(kava), 붉은 클로버(red clover), 콩 등이 폐경 증상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 Ref : 대한폐경학회 (2014), 『폐경 여성의 관리』. 도서출판㈜가본의학

* Ref : 국가건강정보포털 : 대한의학회 / 대한폐경학회